아스피엘      2009/12/14 09:45:24     9220     0   
   경제가 더 어려워지네요..
딱히 하소연 할 데도 없고, 진짜 일은 많이 하는데 그에대한 삶의 만족도는 거의 바닥을 치네요.
정부는 무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매일 광화문을 지나가는데, 몇백억원을 들여 만든 그곳을 보면 한숨만 나옵니다...
지금 저런걸 할 때인가 싶기도 하고, 막상 가보니 허무한 곳이라는 생각만 들고...
   
코멘트를 작성하시면 2 포인트가 지급됩니다.

       

5924 삶의여유 땡글이 01/03 8933
5923 중년 남자 그대는 땡글이 01/03 9869
5922 모두 행복하세요~ 땡글이 01/03 9101
5921 새해까지는 하루 남았네요~~ aSYCophantic 12/30 9174
5920 안녕하세요~ 빠박이 12/23 8983
5919 모두 감기 조심하세요. 아스피엘 12/15 8761
5918 영하 9도... 아스피엘 12/15 9263
>> 경제가 더 어려워지네요.. 아스피엘 12/14 9220
5916 꺄옹 [2] 한누리 12/11 10899 12/14(09:43)
5915 여긴 저밖에 없나요?^^; [2] 아스피엘 12/09 10349 12/14(09:43)
5914 12월인데 별로... 아스피엘 12/01 9756
5913 유럽 출장 아스피엘 11/30 8977
5912 첫눈. [1] 아스피엘 11/16 10070 11/18(10:28)
5911 제 무료계정은. 아스피엘 11/10 9267
5910 2002년쯤인가 시절의 compuz.com [1] 아스피엘 11/04 11033 11/04(23:19)
FIRST234567815L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