땡글이      2010/01/20 07:36:46     8111     0   
   행복을 여는 비밀번호
▒ 행복의 문을 여는 비밀번호 ▒일상의 풍요로움은 욕심 그릇을 비워서 채우고
자신의 부족함은 차고 매운 가슴으로 다스리되
타인의 허물은 바람처럼 선들선들 흐르게 하라. 생각은 늘 희망으로 깨어있게 손질하고
어떤 경우도 환경을 탓하지 말며
결코 남과 비교하는 어리석음을 범하지 말라.미움은 불과 같아 소중한 인연을 재로 만들고
교만은 독과 같아 스스로 파멸케하니
믿었던 사람이 배신했다면 조용히 침묵하라.악한 일엔 눈과 귀와 입을 함부로 내몰지 말고
선한 일엔 몸과 마음을 아낌없이 탕진하여
삶의 은혜로움을 깊고 깊은 사랑으로 완성하라. 식사를 간단히, 더 간단히,
이루 말할 수 없이 간단히 준비하자.
그리고 거기서 아낀 시간과 에너지는
시를 쓰고, 음악을 즐기고,
자연과 대화하고, 친구를 만나는 데 쓰자. = 헬렌 니어링 <소박한 밥상> 中에서 =
   
코멘트를 작성하시면 2 포인트가 지급됩니다.

       

5954 아버지의 땀 냄새 땡글이 01/26 8346
5953 마음에서 마음으로 가는 길 땡글이 01/26 8127
5952 자산을 늘리는 방법 빠박이 01/26 8102
5951 몽당연필의 추억 빠박이 01/26 8029
5950 5억원짜리 단독주택 재산세는? 빠박이 01/26 8982
5949 토마토 알고 먹자 빠박이 01/26 8107
5948 가난한 집 아이들 빠박이 01/26 8202
5947 포인트... 아스피엘 01/22 7996
5946 무료계정.. 아스피엘 01/22 8034
5945 윽.. 아스피엘 01/22 7892
5944 지나고 보면 그리운 것 뿐인데 땡글이 01/20 7936
5943 세상을 보게 해주는 창문 [1] 땡글이 01/20 9291 01/25(15:52)
5942 삶은 개구리 증후군 땡글이 01/20 8604
>> 행복을 여는 비밀번호 땡글이 01/20 8111
5940 가장 아름다운 가위,바위,보 땡글이 01/20 6899
FIRST123456713L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