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독존      2001/12/19 18:27:31     8785     0   
   [re] 두사부일체 저도 봤어요..^^
안녕. 울 짜아앙 친구님!^^
저도 두사부일체 며칠전에 봤습니다.
제가 액션영화를 좀 좋아하는지라 기대를 하고 갔는데
역시나 재미 있더군요..^^
좀 폭력적인 부분은 청소년들이 보기에는 안좋지만요.
아뭏든 짜아앙님이 말씀하셨던 부분..정말..요즘 세태를
아주 적나라하게 표출한 부분이 많더군요.
교권은 바닥에 떨어지고 학생들은 본인이 학생인지
직장인인지 구분도 못하고..--;
사립학교의 이사장이라는 사람들은 학교제정 빼돌리기
바쁜 현실을 오래전부터 보아왔던 저로서는..음..그리고
두목인 정준호가 그 패륜양아치넘을 반 죽여놓을때는
왠지 카타르시스(배설느낌?)가 느껴지더군요..ㅎㅎ
요즘따라 흑수선과 두사부일체를 통해 뜨고 있는 배우인
볼수록 멋지고 잘생기고 남자다운 정준호가 좋아지네요..^^
그럼 언제나 마나님과 즐거운 나날 되시길..^^


>어제(12월 16일 일요일) 두사부일체를 봤습니다.
>후배 내외가 표를 끊어주어서 저희 마나님과 함께 보러 갔었지요.
>
>처음엔 욕도 많이 나오고, 폭력장면도 정도가 심하길레 끌끌끌 이제 갈데로 갔구나... 푸념을 했지염...--;;
>
>낭중엔 우리나라의 교육현실을 폭로하는(?) 부분에서 저 돌아버릴뻔 했습니다.
>
>이것이 실화를 바탕으로 시나리오가 작성되었다니(깡패이야기 말고염... 학원비리 이야기) 개탄을 금하지 않을수 없었습니다.
>
>재미있었습니다.
>씁쓸하기도 하고염...
>
>볼만합니다...^^;;
   
코멘트를 작성하시면 2 포인트가 지급됩니다.

       

>> [re] 두사부일체 저도 봤어요..^^ 유아독존 12/19 8785
62 [re] 나모를 쓸줄몰라서 힘드네여 짜아앙曰 12/12 9053
60 ㅁㅁㅁㅁ 12/12 10335
58 빨리 2차 네임서버를 증설해야 겠습니다...--;; 짜아앙曰 12/11 8689
56 Apache 를 버젼업 하였습니다. 짜아앙曰 12/10 9524
51 개인대상 서비스 품목을 늘렸습니다. 짜아앙曰 12/03 8868
32 현재 계정 사용량과 DB 사용량 11/19 10365
31 신해철 라디오 방송내용...--;; 11/19 9658
28 15,16일 웹로그분석에 실패하였습니다 --;; 11/17 10496
25 휴~ 김철한 11/16 10614
24 사용소감을 적어주십시요. 11/16 9193
20 게시판 관리자분들께 알려드립니다. 11/14 10266
19 황수정... 쯧쯧쯧 11/14 11264
16 커뮤니티 게시판 관리자분들은... 11/13 11488
14 내가 돌아왔다. 이준우 11/12 12163
FIRST384389390391392393394395LAST